default_setNet1_2

대전교육청, 대전교육사랑카드 기금3억8천만원 조성

기사승인 2021.03.03  

공유
default_news_ad1

유광선 기자 / 대전교육청은 지난해 기관과 교직원이 대전교육사랑카드 사용으로 모은 기금 3억8천만원을 3월 3일 NH농협은행 대전영업본부로 부터 전달받았다 밝혔다.
대전교육사랑카드는 시교육청이 2004년부터 NH농협은행과 제휴해 만든 신용카드로, 이번에 전달받은 기금은 대전시교육청과 산하기관(학교) 및 대전교육가족들의 대전교육사랑카드 이용액의 일정률을 적립해 조성된 것이다.

올해 실적은 3억 8천만원으로 전체 총 기금은 38억 5천만원에 달한다.
대전교육사랑카드 기금은 경제적으로 어려운 학생, 체육특기생, 학업 성적 우수자 장학금 등 매년 150명 학생들에게 지원되도록 재단 출연금으로 지원하고 있다.
설동호 교육감은 “대전교육사랑카드 기금은 우리 지역 학생 장학금 등으로 사용되는 만큼 교육가족의 많은 관심과 카드 사용으로 더 많은 기금이 조성돼 많은 학생들에게 장학금 혜택이 돌아가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유광선 shilbo@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