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의정부시청 빙상팀, 빙상메카 의정부시 위상 높여

기사승인 2021.03.02  

공유
default_news_ad1

김대실 기자 / 의정부시(시장 안병용) 직장운동경기부 빙상팀(감독 제갈성렬)이 스피드스케이팅 국내 대회에서 입상하며 빙상 메카 의정부시의 위상을 높였다.
2월 25일부터 26일까지 양일간 열린 2021 전국남녀 종별종합 스피드스케이팅 선수권대회에서 의정부시 직장운동경기부 빙상팀(이하 의정부시청팀)이 금메달 2개, 은메달 3개, 동메달 3개를 획득하며 명실상부 빙상 최강팀임을 입증했다.

의정부시청팀 선수 남녀가 일반부 500m에서 각각 1위를 차지하며, 차민규 선수는 35초 38, 김민선 선수는 39초 63의 대회 신기록을 세웠다. 김민선 선수는 이외에도 1000M 2위, 1500M 3위, 3000M 2위 등으로 종합 2위의 성적으로 대회 5관왕에 오르는 영광을 안았으며 서정수 선수는 3000M, 5000M에서 3위를 달성했다.
안병용 의정부시장은 “빙상 메카 의정부시의 위상을 널리 알린 우리 선수들이 자랑스럽다”며 “앞으로의 대회에서도 자신의 기량을 맘껏 발휘해 좋은 모습을 보여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김대실 shilbo@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