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햇살로 만드는 자연 메주

기사승인 2021.02.25  

공유
default_news_ad1
   
▲ 장흥군 안양면 기산리에는 특별한 메주가 줄을 서서 햇볕을 맞고 있다. 사자산 두봉 자락에 위치한 운치 있는 고택에 쭉 늘어선 장독대와 메주는 어느덧 익숙해진 풍경이다. 장흥식품에서 직접 만들어 내는 메주는 사람의 손을 거쳐 햇살과 바람이 완성시킨다. 산새 소리가 청명한 가운데 장이 익어가는 향기가 그윽하다. / 조용형 기자

조용형 shilbo@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