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안산, 범죄예방 안심벨 설치 희망자 추가 모집

기사승인 2021.01.25  

공유
default_news_ad1

- 1인 점포, 여성․노인․장애인 1인 가정, 아동․청소년 시설 등 대상

   

곽중석·김상환 기자 / 안산시(시장 윤화섭)는 여성 1인 가구, 아동·청소년 시설 등 등 범죄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범죄예방 ‘안심벨’ 설치 희망자를 모집한다고 25일 밝혔다.
범죄예방 안심벨 지원 사업은 시와 경기도, 경찰서가 협약을 통해 추진하고 있는 것으로, 위급상황 발생 시 설치된 안심벨을 누르면 연동된 스마트폰을 통해 경찰이 즉시 출동해 도움을 받을 수 있는 시스템이다.

시는 오는 26일부터 다음달 10일까지 온라인(apply.ggsafetybell.com) 또는 방문접수를 통해 선착순 신청을 받으며, 3월까지 설치를 마무리할 예정이다.
신청 가능한 시설은 1인 거주 가구, 1인 점포, 아동·청소년 시설 및 와동 일원 가정·점포·시설 등이다.
시는 올해 모두 3천개의 안심벨을 보급·설치하며, 이번 시범운영 성과를 보고 향후 추가보급 여부를 결정할 방침이다.
앞서 윤화섭 안산시장은 이달 14일 와동 방죽말경로당에 1호로 설치한 데 이어 어린이 양육 가정, 노인 가정, 여성 1인 점포 등 시설을 방문해 설치를 도왔다.
윤화섭 시장은 “범죄로부터 안전한 도시환경 조성을 위해 안심벨 보급사업을 적극 추진하는 한편, 안심길 조성, CCTV 설치 확대, 가로등 조도개선 등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며 “안산이 전국 최고로 안전한 도시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난해 조두순 출소에 맞춰 경비초소 2개소를 설치해 신규 채용한 무도 유단자 6명을 포함 12명의 청원경찰을 배치하는 등 범죄예방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
 


곽중석·김상환 shilbo@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