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안승남 구리시장, 환경미화원 노동조합과 임금협약 및 단체협약 체결

기사승인 2021.01.25  

공유
default_news_ad1

- 병가제도 개선, 기본급 0.9% 인상 등 구리시 환경미화원 권익 향상

   

이연웅 기자 / 구리시(시장 안승남)는 21일 시청 민원상담실에서 지난해 12월부터 진행해온 전국공공운수사회서비스 노동조합(위원장 최준식)과의 단체교섭을 마무리 짓고 안승남 시장, 김중호 민주노총공공운수노조 구리시지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구리시 환경미화원 노동조합 근로조건 등에 대한‘2021년도 임금협약 및 단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격년마다 진행되는 본 협약은 민주노총 공공운수노동조합 소속 구리시 환경미화원 총 52명의 임금·노동환경 개선과 권익 향상을 위해 시와 노동조합의 상호 협력 사항과 요구사항 등을 담고 있다.

이번 협약에는 ▲병가제도 개선 ▲시간외 근무시간(기본) 4시간→8시간 상향 ▲기본급 0.9% 인상 등이 포함돼 구리시 전역의 가로 청소를 전담하며 구리시의 깨끗한 환경을 위해 노력하고 있는 환경미화원의 근로조건 개선 등이 잘 반영됐다.
안승남 구리시장은 “연일 계속되는 강추위 속에도 깨끗한 구리시를 만들기 위해 애쓰시는 환경미화원 여러분에게 감사하다”며, “앞으로 노사가 상호 협력해 시민 모두가 행복한 구리시를 만들어 나가자”고 전했다.
한편 이번 협약은 지난 1월 1일부터 내년 12월 31일까지 2년간 적용된다.
 


이연웅 shilbo@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