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여주, 농업생산기반 시책 ‘우수 지자체’선정

기사승인 2021.01.15  

공유
default_news_ad1

-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수상, 경기도 내 유일

박웅호 기자 / 여주시(시장 이항진)는 2020년 농업생산기반 시책 ‘우수 지자체’로 선정돼 경기도에서 유일하게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기관 표창을 받았다고 밝혔다.
여주시는 매년 수리시설 개·보수사업에 30억, 기계화경작로 확·포장사업 10억, 농업용수개발사업 35억, 농업생산기반시설 유지관리 15억 등 총 9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지역 농업인들의 영농 편의와 농가 소득 증대를 위해 농업생산기반 시설물 확충 및 유지 관리에 주력해 왔다.

또한, 여주시는 시민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며, 대규모 인명 피해가 우려되는 저수지의 안전점검을 실시해 왔으며, 정밀안전점검에서 D등급을 받은 저수지를 재해 위험 저수지로 지정하고 재해 예방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사전 재난대비에 만전을 기했다.
여주시는 농림축산식품부장관 평가에서 수리시설 인프라 구축과 관리, 재난대비 시책이 좋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으며, 여주시 관계자에 따르면 경기도의 적극적인 예산지원과 긴밀한 업무협업 또한 좋은 평가를 받는데 큰 몫을 했다고 밝혔다.
여주시장은 “이번 표창 수상은 주민들의 불편 사항을 수렴해 농업생산기반시설 사업 추진에 노력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안정적인 농업용수 공급과 용·배수시설의 지속적인 구축과 관리를 통해 농업인의 영농활동 도모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웅호 shilbo@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