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여주 능서면, 취약계층 어르신들 삼계탕 나눔

기사승인 2020.08.07  

공유
default_news_ad1

- 쿨한 능서! 더위야, 물럿꺼라!!

   

박웅호 기자 / 여주시 능서면 행정복지센터(면장 김용수)는 오는 7일 다가오는 말복을 맞아 결식이 우려되는 취약계층 어르신들 510명에게 삼계탕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날 나눔에는 능서면 부녀회(회장 이미숙)가 뜻을 모아 집집마다 방문해 전달하며 긴 장마와 폭염으로 지친 어르신들을 위로하고 건강과 안부를 살펴 따뜻함을 더했다.

한 어르신은 “삼계탕을 먹으니 더위에 지친 입맛이 돌아오는 것 같다. 너무 감사하다”고 말했다.
김용수 능서면장은 “올해 여름은 장마가 끝나면 더위가 유난히 심할 것으로 예상되므로 어르신들이 삼계탕을 드시고 무더운 여름철 건강하게 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박웅호 shilbo@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