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부산동래교육지원청, 음악이 있는 진로 Talk 콘서트

기사승인 2020.07.31  

공유
default_news_ad1

- 관내 중학교 5곳서 밴드 달담 공연과 전문 직업인 특강으로 진행

조병선 기자 / 부산광역시동래교육지원청(교육장 홍선옥)은 7월 30일부터 12월 16일까지 5차례 관내 중학교 5곳에서 해당학교 학생들을 대상으로 학생들의 진로교육을 위한 ‘음악이 있는 진로 Talk 콘서트’를 연다고 31일 밝혔다.
이 콘서트는 학생들의 맞춤식 진로교육을 강화하고, 다양한 직업세계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

이 콘서트는 지난 7월 30일 남일중학교에서 개최한 것을 시작으로 오는 10월 12일 학산여자중학교에서, 11월 2일 동래중학교에서, 11월 18일 유락여자중학교에서, 12월 16일 온천중학교에서 각각 열린다.
이 콘서트에서 유튜브 크리에이터와 방송작가, 모델 등 해당학교 학생들이 원하는 전문 직업인이 나와 진로·직업분야에 대한 특강을 한다.
학생들은 전문 직업인들이 전하는 생생한 직업이야기를 통해 다양한 직업세계에 대한 진로 정보를 탐색한다.
학생과 전문직업인은 직업과 진로에 대한 학생들의 고민과 궁금한 점에 대해 질의·응답 시간도 갖는다. 또, 밴드 달담이 공연을 펼치며 학업으로 지친 학생들의 몸과 마음을 회복시키는 힐링의 시간을 제공한다.
이에 앞서, 지난 30일 남일중학교에서 열린 ‘제1회 음악이 있는 진로 Talk 콘서트’는 밴드 달담의 공연에 이어 동물사육사 겸 유튜브 크리에이터 김민서 강사가 ‘동물사육사와 유튜브 크리에이터’직업에 대해 특강을 해 학생들의 큰 호응을 받았다.
홍선옥 동래교육지원청 교육장은 “이 콘서트는 학생들에게 다양한 직업에 대한 진로 탐색의 기회와 힐링을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며 “학생들이 자신의 진로를 설계하는데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조병선 shilbo@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