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서구, 슬레이트 철거·지붕개량 지원

기사승인 2020.03.26  

공유
default_news_ad1

이광식 기자 / 인천 서구(구청장 이재현)는 슬레이트 건축물의 석면 비산을 방지해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주민 삶의 질을 향상시키기 위해 슬레이트 철거 및 지붕개량비 지원 사업을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서구는 슬레이트 철거 및 지붕개량비로 약7천4백만 원을 지원할 예정이며, 특히 올해부터는 창고, 축사 등 비주택 슬레이트 건축물도 지원한다.

슬레이트 철거·처리비용 지원을 희망하는 건축물 소유자는 오는 31일까지 슬레이트 처리지원 사업 신청서(구비서류 포함)를 서구청(클린도시과) 및 각 동 행정복지센터에 제출하면 된다.
사업대상자 선정은 실제 거주 여부 등을 고려해 순위에 따라 선정하되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차상위계층 등 취약계층을 우선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신청건축물의 면적 조사결과에 따라 주택의 경우 가구당 최대 344만원, 비 주택의 경우 가구당 최대 172만원, (주택)지붕개량비의 경우 가구당 최대 427만원까지 지원 받을 수 있으며 지원 금액을 초과하는 비용에 대해서는 본인부담이 발생할 수 있다.
단 건축물대장에 등재되지 않은 무허가 건축물일 경우에는 완전철거를 목적으로 할 경우에만 지원이 가능하다.
서구 관계자는 “슬레이트 처리 지원 사업을 통해 발암 물질인 석면으로부터 구민의 건강을 지키고 경제적 부담을 완화해 쾌적한 주거 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광식 shilbo@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