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인천환경공단, 재활용 분리배출 환경캠페인

기사승인 2019.10.15  

공유
default_news_ad1

- 중구 신포시장 일원에서 직원들이 홍보물 배부와 환경정비활동 추진

   

정순학 기자 / 인천환경공단은 10월 15일 오전 중구 신포시장 일원에서 20여명의 직원들이 함께 재활용 분리배출 안내문구가 적힌 홍보물과 재활용 장바구니 배부 등을 시민들에게 전달하며 재활용 가능자원 분리배출에 동참하는 환경캠페인을 펼쳤다.
이번 캠페인은 분리배출이 취약한 단독, 다세대, 상가 밀집지역 시민들의 재활용 분리수거 동참을 유도하고, 공동주택보다 낮은 재활용율을 높이기 위해 시민들을 직접 만나는 시민인식 개선 활동으로 추진하게 됐다.

이번을 첫 번째로 내년 1월까지 공단에서 운영 중인 남부권 광역 자원회수센터의 반입지역인 중구와 연수구의 단독, 다세대, 상가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매주 화요일 총 16회를 추진할 예정이다.
김상길 공단 이사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올바른 재활용 가능자원 분리배출이 정착되길 바란다.”면서 “공단도 환경기초시설을 안정적이고 효율적으로 운영해 쾌적한 인천의 환경조성에 최선을 다하고 조직운영의 효율성과 경쟁력도 갖추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인천환경공단은 시로부터 하수·분뇨·생활폐기물류 처리시설 등의 환경기초시설을 위탁받아 운영 하는 것이 주된 임무로 500여명의 직원들이 함께 효율성과 안전성을 확보해 시민들에게 깨끗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하고 시민들이 안심하고 신뢰하는 환경전문 공기업이 되고자 최선의 노력을 다할 방침이다.
 


정순학 shilbo@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