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갓 나온 청자

기사승인 2019.10.07  

공유
default_news_ad1
   
▲ 지난 5일 개막된 제47회 강진청자축제가 열기를 더해 가고 있는 가운데 지난 6일 전남 강진군 고려청자박물관 제2호 화목가마에서 장작불로 올린 1,300도의 열기를 견디고 완성된 고려청자가 세상 밖으로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 김옥현 기자

김옥현 shilbo@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