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고양시의회, 추석명절 앞두고 사회복지시설 위문

기사승인 2019.09.10  

공유
default_news_ad1
   

홍성봉 기자 / 고양시의회(의장 이윤승)는 지난 9일 민족 최대 명절인 추석을 앞두고 주변의 어려운 이웃과 따뜻한 정을 나누고 함께하는 명절 분위기 조성을 위해 관내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했다.
이날 이윤승 의장을 비롯한 고양시의회 의원들과 의회사무국 직원들은 2개조로 나눠 ▲ 희망의마을, ▲ 신애원, ▲ 사랑의 집, ▲ 복이든요양원 등 관내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쌀과 생필품을 전달했다.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한 의원들은 시설 입소자들이 생활하는데 불편함은 없는지 살피며 따뜻한 위로의 말을 전했다. 또한 시설 종사자들의 노고를 격려하며 애로사항도 청취했다.
이윤승 의장은 “오늘 전달한 물품이 사회복지시설에 계신 분들이 따뜻하고 넉넉한 추석 명절을 보내시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어려운 이웃을 살피며 다양한 지원방안 마련과 나눔 문화를 더 널리 확산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고양시의회는 매년 민족의 명절인 설과 추석이 되면 관내 사회복지시설을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하는 등 소외된 이웃에 대한 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홍성봉 shilbo@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