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setNet1_2

용인청소년수련관, 국제청소년자원봉사(몽골) 활동

기사승인 2019.08.13  

공유
default_news_ad1

박경국 기자 / (재)용인시청소년미래재단 용인시청소년수련관에서는 8.1.(목)~8.(수)까지 5박7일간  20명의 청소년들이 몽골 바가노르에서 국제자원봉사활동을 진행 했다.
이번 국제청소년자원봉사 활동은 용인시청소년들이 현재 대두되고 있는 국제환경 문제해결에 중심이 돼 국제환경개선에 일조하고 나눔과 공감을 모토로 저개발국가 청소년들과의 상호문화를 교류함을 목적으로 진행됐다.

국제청소년자원봉사 단원은 1차 서류, 2차 면접을 통해 최종 선발된 20명(고등학생 10명,대학생 10명)으로 구성됐으며 세달 간 총 5회의 사전모임을 통해 철저하게 프로그램 준비를 해 현지 자원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주요 활동으로는 바가노르 46번가 학교에서 음악, 미술, 체육 등의 수업 및 교류활동과 바가노르 조림사업장에서 동북아시아의 환경문제 개선 및 몽골 발 한반도 미세먼지 유입방지를 위한 조림활동을 진행했다.
안나현 단장은 ‘몽골 초등학생들과의 교류 및 교육봉사를 통해 아이들이 진심으로 기뻐하는 모습을 보며 감동했고 도움을 줄 수 있어 정말 행복한 시간이였다.’
정의철 부단장은 ‘우리가 하는 조림봉사활동으로 조금이나마 동북아시아 환경 개선에 일조할 수 있어 기쁘다. 또한 자원봉사활동을 통해 오히려 스스로 더 배우고 얻어가는 것이 많은 소중한 시간이었다.’ 라고 소감을 전했다.
이번 국체청소년자원봉사는 9월 28일(토) 사후평가회를 통해 우수단원 표창과 성과발표회 등을 진행하며 마무리 된다.
용인시청소년수련관은 앞으로도 다양한 국제프로그램을 기획해 청소년들이 세계시민으로써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것 이라고 밝혔다.


박경국 shilbo@naver.com

<저작권자 © 서울매일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default_setImage2

최신기사

default_news_ad4
ad27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top